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북 고교 무상교육 연간 300억 원 정도면 해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전북 고교 무상교육 연간 300억 원 정도면 해결

    뉴스듣기

    이미 고교생 48% 학비 지원 받고 있어 학생수 감소로 부담은 더 줄어들 전망

    전북교육청 전경 자료사진

    유은혜 교육부 장관이 내년 하반기부터 고교 무상교육 방침을 밝힌 가운데 전북지역 고교 무상교육을 위해 추가로 필요한 예산은 연간 300억 원 정도로 추산됐다.

    전북교육청은 올해 전북지역 고교 수업료 수입은 320억 원 정도며 내년에는 300억 원 정도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전북교육청은 또 연간 300억 원 정도면 고교 무상교육을 충분히 실현할 수 있고 저출산 여파로 학생수 감소가 이어지고 있어 앞으로 부담은 더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지금도 특성화 고교와 특수교육 대상 학생, 저소득층 가정 학생에게는 학비가 지원되고 있으며 학비가 지원되는 학생은 전체의 48% 정도라고 설명했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전북교육청 전체 예산 규모로 볼 때 고교 무상교육과 관련한 추가 예산은 큰 부담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고교 무상교육에 대한 논란이 크지만 '돈'보다는 '의지'의 문제라는 말이 그래서 나오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