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교파 초월해 연합한 '2018 몽골 한인선교사대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종교

    교파 초월해 연합한 '2018 몽골 한인선교사대회'

    뉴스듣기

    몽골 복음화를 위해 헌신하는 선교사들을 위한 ‘2018 몽골 한인선교사대회’가 몽골 한신선교사회와 KGMN(Kwanglim Global Ministry Network) 주관으로 10월 9일부터 11일까지 몽골 울란바토르에서 열렸다.

    서울 광림교회가 후원한 이번 대회는 ‘주가 일 하시네(사 46:11)’란 주제로 몽골 전역에서 선교사역을 감당하고 있는 80가정 약 250여 명의 선교사 가족이 참가했다. 특히 선교사 자녀들을 위해 광림교회 교육국이 준비한 영아유치부와 어린이부, 학생부로 나눠 각 부서별 교육 활동이 진행돼 선교사들이 대회에 집중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김정석 광림교회 담임목사는 사흘동안 진행된 집회를 통해 “어려운 환경과 조건 속에서도 끝까지 하나님을 바라보는 신실함과 친밀감을 갖고 복음의 열정으로 성령에 순종하는 선교”를 강조했다. 김 목사는 특히 성과에 집착하기 보다 순수한 복음의 열정으로 현지 목회자를 세워주고 교회를 세우는 일을 계속할 것을 당부했다.

    대회 둘째 날 저녁에는 찬양사역자 송정미 사모의 찬양콘서트가 이어졌다. 약 두 시간 동안 진행된 찬양콘서트를 통해 선교사들은 찬양으로 새 힘을 얻는 치유의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번 대회에는 광림의료선교위원회가 동행해 선교사들을 위한 진료 활동도 펼쳤다. 내과와 치과, 안과, 이비인후과, 피부과, 한방 의사를 비롯해 간호사와 자원봉사 등 20여 명이 선교사 가족을 진료하고 치료했다.

    몽골 한인선교사회는 이번 대회를 통해 교파를 초월해 선교사들이 연합하고 몸과 마음이 지친 선교사 가족들이 새 힘을 얻는 기회가 됐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