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 아시아 최초 서울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공연/전시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 아시아 최초 서울 개최

    뉴스듣기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 국내 미술계 순수와 공정의 새로운 패러다임

    '더 순수하게' '더 공정하게' '더 세계적인' 아트페어플레이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이 오는 10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 간 청담동 리베라 호텔에서 개최된다.

    2016년 영국에서 최초로 '참가비 없는', '독립작가 중심'의 국제 현대미술 아트페어로 출발한 아트룸스는 런던과 로마에 이어 아시아 최초로 국내에서 런칭 돼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조직위는 지난 8월30일 작가 공모를 마감하고, 9월12일 선정 작가를 발표했다. 소더비를 비롯해 영국과 유럽의 유수 미술관련 관계자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독립작가 50명, 단일 작품 출품작가 24명, 피플스초이스 작가 1명 등 총 75명의 작가를 선정했다. 공모경쟁률은 6:1로 세계 17개국 작가들이 참가 신청을 했으며 국내에서 열리는 만큼 국내 작가 참가 비율을 확대했다.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은 전시공간인 호텔룸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기존의 아트페어와 호텔페어의 장점을 살린 신개념 아트페어로 선정된 작가는 주어진 개인 전시 공간을 개성있게 꾸며 전시·판매·홍보의 기회가 제공된다.

    갤러리에게는 발전 가능성이 높은 작가를 가까이에서 만날 수 있는 만남의 장을 마련해 얼어붙은 한국 미술계의 활성화와 함께 독립작가를 육성하고 지원하려는 조직위의 뜻이 담겨있다.

    또한 컬렉터들에게는 공정한 심사를 통해 투자가치와 작품의 수준이 검증된 작가의 작품을 직접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작가-갤러리-컬렉터 모두가 시너지를 얻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에는 이세현, 이철희, 김관수, 박성식, 김근중, 박영률 등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들도 한국 미술시장 발전을 응원하며 초대작가로 함께 참여해 이들의 작품을 보는 것도 관람객들에게 또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아트룸스 아트페어 서울 2018> 조직위원회는 이번 아트페어가 작가와 한국 미술계를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열어 한국의 대표 아트페어로 자리매김 하고, 미술을 사랑하는 많은 애호가들이 직접 현장을 방문해 세계 미술계의 다양한 시각을 알아보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