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필리핀 강타 태풍 '망쿳' 상륙에 홍콩·中 초긴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아시아/호주

    필리핀 강타 태풍 '망쿳' 상륙에 홍콩·中 초긴장

    • 2018-09-16 16:28
    뉴스듣기

    홍콩 항공편 등 공공교통시설 중단, 마카오 사상 처음 카지노까지 폐쇄

    올해 발생한 태풍 가운데 가장 강력한 것으로 분류되는 태풍 '망쿳'이 홍콩에 상륙하면서 벌써부터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태풍 진행 경로에 자리한 중국의 원전 2곳이 비상대기에 들어갔으며 세계 최대 카지노 도시인 마카오가 사상 처음으로 카지노를 전면 폐장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태풍 망쿳이 필리핀을 지나 16일 오전 8시 홍콩 동남쪽 220㎞ 해상에 도달했으며, 정오에는 남쪽 100㎞ 해상에 이를 것이라고 전망했다. 태풍에서 불고 있는 강풍의 속도는 필리핀에 도착할 당시의 305km보다 시속185km로 크게 떨어진 상태지만 홍콩 정부는 전국에 경보를 발령하고 비상태세에 돌입했다.

    지하철과 버스 등 공공교통시설이 전면 중단됐으며 889편의 항공편 운항이 취소되거나 연기됐다. 캐세이퍼시픽 등 홍콩 로컬 항공사 3곳의 운항 취소로 인한 피해를 본 여행객만 9만6천 명에 달해, 전체 피해 여행객은 10만 명을 훨씬 넘을 전망이다.

    홍콩 마사회는 경마 경기를 취소시켰고 세계 최대 카지노 도시인 마카오는 전날 밤 11시부터 사상 처음으로 시내 모든 카지노의 영업을 중단한 상태다.

    망쿳이 16일 오후부터 중국 본토에 상륙할 것이라는 예보가 나오자 태풍의 진행 경로에 있는 광둥(廣東) 성, 하이난(海南) 성, 광시(廣西)좡족 자치구 등 중국 남부 지역도 비상태세에 돌입했다.

    중국 기상국은 최고 단계인 '적색경보'를 발령했고 홍콩 서쪽 135㎞ 지점에 있는 광둥 성 타이산(台山) 원자력 발전소와 230㎞ 지점에 있는 양장(陽江) 원자력 발전소는 태풍의 진행경로에 접어들자 혹시라도 모를 원전피해를 막기 위해 만전을 기하는 모습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