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피로 잊은 '황소', 황희찬 함부르크 데뷔전서 풀 타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피로 잊은 '황소', 황희찬 함부르크 데뷔전서 풀 타임

    뉴스듣기

    홀슈타인 킬의 이재성은 후반 교체 투입

    아시안게임 도중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 잘츠부르크를 떠나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로 강등된 함부르크로 임대 이적한 황희찬은 자신의 데뷔전에서 풀 타임 활약했다.(사진=함부르크 공식 트위터 갈무리)
    '황소'는 멈추지 않는다. 황희찬이 함부르크 임대 이적 후 데뷔전부터 풀타 임 활약했다.

    황희찬은 15일(한국시각) 독일 함부르크의 폴크스파르크 슈타디옴에서 열린 하이덴하임과 2018~2019 독일 분데스리가 2부리그 5라운드에 선발로 나서 풀 타임 활약했다.

    새 시즌 개막을 앞두고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도중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에서 함부르크 임대 이적이 결정된 황희찬은 대표팀 일정까지 마치고 새로운 소속팀으로 합류했다.

    합류 후 등 번호 20번이 적힌 유니폼을 입고 곧장 데뷔전에 나선 황희찬은 비록 골 맛은 보지 못했지만 4개의 슈팅을 시도하는 등 활발하게 경기를 소화했다. 이 경기에서 함부르크는 피에르 미셸 라소가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3대2로 승리했다.

    홀슈타인 킬에서 활약하는 이재성은 후반 교체 출전했다. 이재성은 0대1로 뒤진 후반 13분에 그라운드를 밟았지만 홀슈타인 킬은 1대4로 크게 패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