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환기 회화 '산' 경매서 22억원에 낙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문화 일반

    김환기 회화 '산' 경매서 22억원에 낙찰

    뉴스듣기

    김환기가 1958년에 그린 '산' (서울옥션 제공)
    미술품 경매사 서울옥션은 지난 12일 진행한 제149회 경매에서 김환기가 1958년에 그린 회화 '산'이 22억원에 낙찰됐다고 13일 밝혔다.

    이 그림은 가로 73㎝·세로 100㎝ 크기로, 짙은 푸른색과 강렬한 선으로 산을 표현한 점이 특징이다.

    박수근 작품인 '나무 아래'(Under Trees)는 10억5천만원, 천경자가 그린 '태국의 무희들'은 5억8천만원, 장욱진이 두 인물과 해를 화폭에 담은 '두 인물'은 3억원에 각각 팔렸다.

    운보 김기창 회화인 '복덕방'은 시작가 1천900만원의 네 배에 가까운 7천300만원에 새 주인을 찾았다. 유영국의 회화도 시작가보다 훨씬 높은 1억원에 낙찰됐다.

    고미술품 중에는 조선 초기인 1426년 제작한 것으로 추정되는 금동삼존여래좌상 53불이 5억원에 거래됐다.

    이번 경매의 낙찰률은 73%이며, 총액은 약 74억원이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