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전지방국토청, 12일 충청권건설안전협의회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전

    대전지방국토청, 12일 충청권건설안전협의회 개최

    뉴스듣기

    대전지방국토관리청(청장 김선태)은 12일 대회의실에서 건설현장 재해율을 낮추기 위한 충청권건설안전협의회를 개최했다.

    충청권건설안전협의회는 충청지역 발주기관 및 유관단체 20곳이 참여해 지난해 1월 25일 발족한 협의체로 안전한 건설현장 조성, 안전문화 정착을 위하여 공동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올해 초 건설현장 안전사고 감축을 목표로 선정한 5대 공통과제에 대한 추진실적을 점검하고 안전관리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안전관리 우수사례로 대전시는 접근이 어려운 교량 점검에 드론과 3D스캐닝 기술을 활용해 점검자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구조물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방안을 발표했다.

    또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는 건설장비와 근로자간 양방향 경보시스템을 적용하고, 공사·위험구간을 스마트폰 내비게이션으로 실시간 안내해 안전사고 예방에 효과를 거두고 있다.

    이밖에 충남도는 폭염 시 건설현장 안전관리 대책, 철도시설공단은 서해선 복선전철 스마트 건설기술 적용 등이 우수사례로 발표됐다.

    또한 이날 회의에서는 발주처의 역량강화를 위하여 한국시설공단 안전관리 전문가를 초빙해 건설안전정책의 방향과 안전관리계획 수립 및 검토 방법 등에 대하여 교육을 실시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