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명서 맨홀 작업 중 질식…1명 사망·1명 중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일반

    광명서 맨홀 작업 중 질식…1명 사망·1명 중태

    뉴스듣기

    맨홀에서 작업하던 근로자들이 질식해 1명이 숨지고 1명이 중태에 빠졌다.

    8일 오전 10시 19분께 경기도 광명시 소하동의 한 맨홀 안에서 광케이블 정비작업을 하던 근로자 A(59) 씨가 질식해 숨지고 동료 B(39) 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다.

    A 씨는 다른 동료 1명과 맨홀 밖에 있다가 맨홀 안에서 작업 중이던 B 씨의 비명을 듣고 맨홀로 들어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맨홀 안에 산소가 부족했던 것으로 확인돼 근로자들이 산소결핍으로 질식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경찰은 현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안전조치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