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억 훔친 수송업체 직원, 범행 엿새 만에 검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전

    2억 훔친 수송업체 직원, 범행 엿새 만에 검거

    뉴스듣기

    범행 직후 도주하는데 사용한 A씨의 차량(사진=충남지방경찰청 제공)
    현금 수송 차량에서 2억 원을 훔쳐 달아난 수송업체 직원이 범행 엿새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충남 천안서북경찰서는 이날 오후 1시쯤 충남 보령시 한 해수욕장 인근 모텔에서 수송업체 직원 A(32)씨를 붙잡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7일 오전 8시 47분쯤 충남 천안시 서북구 한 대형마트 주차장에서 현금 2억여 원을 갖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함께 근무하던 동료 2명이 대형마트 내 현금자동입출금기(ATM)에 현금을 채우러 간 사이 현금수송 차량에 있던 2억여 원을 모두 훔친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A씨가 도주하는데 사용한 자신의 승용차는 10일 경기도 평택에서 발견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