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번번이 야속한 태풍…제16호 '버빙카'도 한국에 영향 없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날씨/환경

    번번이 야속한 태풍…제16호 '버빙카'도 한국에 영향 없어

    뉴스듣기

    올해 들어 16번째 태풍이 발생했지만, 이번에도 폭염과 가뭄에 시달리는 우리나라에는 영향이 없을 전망이다.

    13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께 중국 홍콩 남서쪽 200㎞ 부근 해상에서 제16호 태풍 '버빙카'가 발생했다.

    중심기압 992hPa(헥토파스칼)인 '버빙카'는 강도는 '약'이고 크기는 소형이다. 현재 시속 7㎞의 느린 속도로 동북동쪽으로 이동 중이다.

    이 태풍은 이후 방향을 바꿔 서쪽으로 이동해 16일 오전 9시께는 베트남 하노이 동쪽 300㎞ 부근 해상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하노이 주변 육상에서 열대저압부로 약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한반도에 이례적으로 장마가 일찍 끝나고 기록적인 불볕더위가 나타나면서 태풍이 우리나라에 비구름을 몰고 와 폭염과 가뭄을 해소해주기를 기대하는 시선이 적지 않다.

    하지만 발생하는 태풍마다 우리나라를 비껴가면서 폭염과 가뭄이 장기화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버빙카'는 중국 마카오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우유 푸딩을 의미한다.

    한편, 14호 태풍 '야기'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중국 상하이 서남서쪽 170㎞ 부근 육상으로 이동한 상태다. 15호 태풍 '리피'는 같은 시간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1천140㎞ 부근 해상에 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