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종시 스마트 공영자전거 '뉴어울링' 운영…IoT 기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전

    세종시 스마트 공영자전거 '뉴어울링' 운영…IoT 기반

    뉴스듣기

    자전거 위치정보 파악…스마트폰 앱으로 대여·반납 가능

    뉴어울링. (사진=세종시 제공)
    세종시가 전국 최초로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한 스마트 공영자전거 서비스를 시작한다.

    스마트폰 앱으로 일반자전거 거치대에서 대여와 반납을 할 수 있다.

    시는 14일부터 스마트 공영자전거 뉴어울링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뉴어울링은 사물인터넷(IoT)을 접목해 자전거의 위치정보(GPS)를 파악한다.

    기존 어울링은 고정 대여소(72개소)에서만 대여·반납이 가능했으나 뉴어울링은 일반거치대(약 400개소)를 이용해 대여·반납하기 때문에 훨씬 편리해졌다고 시는 설명했다.

    기존 어울링은 무겁고 이용 절차가 복잡했지만, 뉴어울링은 무게가 5kg정도 가볍고 절차도 간소화했다.

    스마트폰 앱으로 회원가입과 결제를 할 수 있고 이용 시간도 24시간으로 확대했다.

    뉴어울링을 이용하려면 우선 스마트폰 앱(어울링 공영자전거)을 설치해야 하며 회원가입과 결제를 완료하고 가까운 대여소를 찾아 빌리고자 하는 자전거에 부착된 QR 코드를 찍기만 하면 대여가 가능하다.

    반납 또한 가까운 대여소에서 잠금장치를 잠그고 반납 버튼을 누르면 된다.

    뉴어울링. (사진=세종시 제공)
    시는 이날부터 뉴어울링 270대를 배치하고 이번 달 말까지 470대를 추가해 총 740대를 배치할 예정이다.

    또 12월 말까지 280대를 추가 구매해 올해 총 1020대를 확충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 건설지역에서 시범 운영한 후 내년까지 조치원읍까지 확대할 계획을 세웠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