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광주

    "민주화의 성지에서 독립을 외치다"

    뉴스듣기

    5·18민주묘지관리소, 73주년 광복절 행사 개최

    지난 2017년도 행사에서 다양한 참가자들이 만든 나라사랑 손도장 태극기.(사진=5.18민주묘지관리소 제공)
    국립5·18민주묘지관리소는 제73주년 광복절 및 정부수립 70주년을 맞이해 광복과 정부수립의 의미를 되새기고 나라사랑하는 마음 확산을 위해 '민주화의 성지에서 독립을 외치다' 행사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11일 5·18묘지 내 민주의 문 앞에서 펼쳐진다.

    묘지를 방문하는 방문객과 함께 대형 태극기를 손도장으로 완성해 민주의 문에 게시하는 이벤트다.

    또한 묘지 내 태극기와 함께 사진을 찍어 응모하는 '국립묘지에서 태극기를 찾아줘' 이벤트와 어린이들이 태극기와 친숙해 질 수 있도록 '태극 바람개비 만들기' 체험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국립5·18민주묘지관리소 신경순 소장은 "제73주년 광복절과 정부수립 70주년을 맞아 시민들이 참여하는 소통의 장을 만들겠다"며 "아울러 지역 청소년과 시민들이 즐겨 찾는 열린 공간으로서의 국립묘지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