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투수들의 무덤?' 끄떡없는 오승환…15G 연속 무실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투수들의 무덤?' 끄떡없는 오승환…15G 연속 무실점

    뉴스듣기

    미국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의 투수 오승환. (사진=콜로라도 트위터 캡처)
    투수들의 무덤도 '돌부처' 오승환(36·콜로라도)에게는 문제가 되지 않았다.

    오승환은 9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 피츠버그 파이리츠와 경기에 팀이 2-3으로 끌려가던 7회초 등판해 1이닝을 무피안타 무실점으로 깔끔하게 막았다.

    쿠어스 필드는 투수들의 무덤으로 불린다. 고지대에 위치한 탓에 공기 저항이 적어 타구의 비거리가 더 나오는 것으로 유명한 타자 친화적인 구장이다.

    그러나 오승환은 이곳에서도 연일 호투를 펼치며 존재감을 뽐내고 있다. 이날 경기를 포함해 이적 후 7경기에서 무실점 행진을 기록 중이다. 토론토 시절까지 포함하면 연속 무실점 경기는 15경기(14⅔이닝)로 늘어난다.

    오승환은 첫 타자 그레고리 플랑코를 볼넷으로 내보냈지만 후속타자 프란시스코 세르벨리를 중견수 뜬공으로 돌려세워 분위기를 반전시켰다.

    안정감을 찾은 오승환은 콜린 모란을 투수 땅볼로 처리한 뒤 애덤 프리저를 좌익수 뜬공으로 잡아내고 8회초 애덤 오타비노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깔끔한 경기 운영을 펼친 오승환의 시즌 평균자책점은 종전 2.38에서 2.33까지 낮췄다.

    콜로라도는 피츠버그에 3-4로 패해 2연패에 빠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