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미 무역대표부 "16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제품에 23일부터 25% 관세부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미국/중남미

    미 무역대표부 "160억 달러 규모 중국산 제품에 23일부터 25% 관세부과"

    뉴스듣기

    미국 무역대표부(USTR)가 160억 달러(약 17조9천360억 원) 규모의 중국산 수입 제품에 대해 오는 23일부터 25%의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했다.

    USTR은 7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중국의 불공정 거래 관행에 대해 무역법 301조에 따라 추가 관세를 물리기로 했다며 23일부터 관세부과를 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미국이 지난달 6일 34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부과한 25% 관세에 대해 중국 정부가 같은 규모의 보복관세로 대응하자 나온 2단계 조치다.

    이에 따라 미 중간 무역전쟁은 더욱 격화될 것으로 보인다.

    USTR은 "관세 대상 품목에는 앞서 미국이 앞서 발표한 284개 품목 중 279개가 포함됐다"며 "이같은 관세 조치는 곧 연방 관보를 통해 공식적으로 통지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첫번째 관세 부과와 마찬가지로 특정 품목에 대한 재고를 요청할 수 있는 절차도 발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