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축구협회, 러시아월드컵 선수단에 격려금 지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축구협회, 러시아월드컵 선수단에 격려금 지급

    뉴스듣기

    코칭스태프도 계약 조건에 따라 격려금 차등 배분

    손흥민은 2018 러시아월드컵 본선 진출과 본선 출전으로 각각 8000만원과 5000만원의 포상금을 대한축구협회로부터 수령했다.(노컷뉴스DB)
    2018 러시아월드컵 예선과 본선에 참여했던 선수와 코칭스태프가 격려금을 받았다.

    대한축구협회는 7일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선수 23명에게 1인당 5000만원 씩 총 11억5000만원의 격려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앞서 9회 연속 월드컵 본선행을 성공한 뒤 총 24억원의 포상금을 지급한 축구협회는 16강 진출이 무산된 선수들에게 같은 금액을 분배했다. 이를 통해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은 본선행 확정 후 받은 8000만원에 이어 총 1억3000만원의 격려금을 손에 넣었다.

    신태용 감독과 코칭스태프, 지원스태프 등 러시아월드컵 스태프 18명도 계약에 따라 총 16억5000만원을 지급했다. 축구협회는 코칭스태프 개별 인원의 격려금 액수는 공개하지 않았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