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풀세트에 강한 KGC인삼공사, IBK기업은행 꺾고 2연승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농구/배구

    풀세트에 강한 KGC인삼공사, IBK기업은행 꺾고 2연승

    뉴스듣기

    GS칼텍스, 태국 EST 꺾고 대회 첫 승

    KGC인삼공사 선수들이 7일 충남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8 보령·한국도로공사컵 여자프로배구대회 IBK기업은행과 경기에서 득점에 성공한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한국배구연맹 제공)
    KGC인삼공사의 뒷심은 역시 강했다.

    KGC인삼공사는 7일 충남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린 2018 보령·한국도로공사컵 여자프로배구대회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풀세트 접전 끝에 IBK기업은행을 세트 스코어 3대2(18-25 25-19 20-25 25-19 15-11)로 제압했다.

    개막전에서 GS칼텍스를 풀세트 접전 끝에 꺾었던 KGC인삼공사는 IBK기업은행을 상대로도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유지하며 짜릿한 역전승을 거둬 2연승을 달렸다.

    '이적생' 최은지의 활약이 계속됐다.

    지난 시즌 이후 한국도로공사를 떠나 자유계약선수(FA)로 KGC인삼공사의 유니폼을 입은 최은지는 GS칼텍스전에서 팀 내 최다인 23득점으로 승리를 견인했다. 그리고 이날 경기에서도 24득점으로 공격을 이끌며 2연승의 주역이 됐다.

    높이 싸움에서도 상대를 압도한 KGC인삼공사다. IBK기업은행이 블로킹 3개에 그친 사이 KGC인삼공사는 무려 21개의 블로킹을 기록했다. 서브의 열세(3대7)를 높이로 만회한 것이다.

    IBK기업은행은 고예림(25득점)과 2년의 공백을 깨고 코트로 복귀한 백목화(20득점)가 45득점을 합작했지만 집중력 싸움에서 밀리며 아쉽게 고개를 떨궜다.

    GS칼텍스는 초청팀 태국 EST를 세트 스코어 3대0(25-16 25-18 25-19)으로 완파하며 대회 첫 승을 신고했다.

    표승주(14득점)와 이소영(13득점), 박민지(12득점)는 두 자릿수 득점으로 팀의 승리를 합작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