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태국 국왕, 구조작업중 숨진 네이비실 前대원 특진·훈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아시아/호주

    태국 국왕, 구조작업중 숨진 네이비실 前대원 특진·훈장

    뉴스듣기

    사망 후 대위로 진급했다 또 소령 특진…왕실 최고훈장도

    태국 국왕이 동굴소년 구조과정에 숨진 전직 태국 해군 네이비실 대원을 소령으로 특진시키고 왕실 최고훈장을 추서했다.

    마하 와치랄롱꼰 국왕은 14일(현지시간) 오전 이 같은 내용의 칙령을 발표했다고 현지 일간 카오솟이 보도했다.

    전역 뒤 방콕 수완나품 공항에서 태국공항공사(AOT) 보안요원으로 일하던 사만 푸난은 지난 6일 구조작업 중 산소 부족으로 의식을 잃고 병원으로 이송된 뒤 숨졌다.

    사만은 이후 해군 대위로 특별 진급했다가 이번에 다시 한 계급 올랐다.

    사만의 장례식 마지막 절차인 다비식은 14일 오후 그의 고향인 태국 북동부 로이엣 주에서 열렸다.

    태국 치앙라이주 '무 빠'(야생 멧돼지) 축구클럽 소속 선수와 코치 등 13명은 지난달 23일 매사이 지구 탐루엉 동굴에 들어갔다가 폭우로 갑자기 불어난 물에 고립, 최장 17일간 갇혔다가 지난 10일 모두 무사히 구조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