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도, 전통시장 화재 보험료 지원 본격 추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도, 전통시장 화재 보험료 지원 본격 추진

    뉴스듣기

    김영록 지사 공약··9월부터 가입 보험료 20% 지원

    제천 스포츠시설 화재(사진=충청북도 소방본부 제공)
    전라남도는 전통시장 화재안전망 구축을 위해 김영록 도지사가 공약했던 '전통시장 화재 보험료 지원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전통시장은 점포가 밀집해 화재가 발생하면 인근 점포로 확산, 대형 피해가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지난해 여수수산시장에 화재가 발생해 시장이 전소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이런 가운데 전남지역 전통시장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공설시장(75%)은 소유 주체인 시군에서 시설물에 대한 보험만을 가입하고 있어 화재가 발생하면 공설시장 상인들은 영업보상을 받지 못하고 있다.

    이 때문에 전통시장에서 화재 발생 시 신속한 피해 복구와 상인들의 생계 지원을 위해 보험 가입이 절실하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대형화재 위험이 큰 전통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운영하는 '전통시장 화재공제'에 가입하도록 유도하고, 9월부터 보험료의 20%를 도비로 지원키로 했다.

    이에 드는 예산은 올 하반기 추가경정예산으로 확보할 예정이다.

    특히 사설 시장 상인은 시설물과 영업보상을, 공설시장 상인은 영업보상을 받도록 시장과 업종별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공제상품 가입을 홍보할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