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해안 최대 음악축제 '울진뮤직팜페스티벌' 27일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동해안 최대 음악축제 '울진뮤직팜페스티벌' 27일 개최

    뉴스듣기

    (사진=한울원자력본부 제공)
    동해안 최대의 음악축제인 '2018 울진뮤직팜페스티벌'이 오는 27일 막을 올린다.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는 오는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울진엑스포공원 야외특설무대에서 '2018 울진뮤직팜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12회째를 맞은 울진뮤직팜페스티벌은 매년 국내 최고 명성의 가수들이 참여해 명실상부한 여름철 동해안 대표 음악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올해는 1일차인 '그린에너지콘서트'에 실력파 가수 알리와 장미여관을 시작으로 태진아, 박현빈의 흥겨운 트로트 무대가 이어진다. 이어 전 세대를 아우르는 인순이의 미니콘서트로 피날레를 장식한다.

    2일차인 라이브에너지콘서트에는 다비치, 로이킴, 틴탑 등 대한민국 대표 K-pop 스타와 힙합 뮤지션 리듬파워, 다이나믹듀오가 관중들을 열광시킬 예정이다.

    한울원전은 뮤직팜페스티벌과 함께 '제8회 울진 워터피아 페스타(7월 28일-8월 5일)'의 다채로운 해양레포츠 체험 프로그램(은어잡기, 워터장애물경기, 치맥파티, 요트, 윈드서핑 등)도 후원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울진뮤직팜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