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군산지역 LH 임대주택 임대료 동결 결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군산지역 LH 임대주택 임대료 동결 결정

    뉴스듣기

    최대 8333가구 수혜 예상 김관영 의원 '군산지역 경제 위기에 사회 전방위 참여 독려 결실'

    LH가 고용위기 산업위기지역으로 지정된 군산 소재 임대주택에 대해 임대보증금과 임대료 2년 동결 방침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기존의 동결 대상에 포함된 2,517세대와 올해 계약 갱신 대상인 1023세대 그리고 내 후년 갱신 예정인 4793세대까지 최대 8333세대가 가계 살림에 큰 혜택을 보게된다.

    올해 확정된 동결대상에는 군산미룡1, 나운파인빌, 경암에코빌 지구와 함께 LH가 매입해 관리하는 다가구 224 세대가 포함돼 있다.

    임대보증금과 임대료 일괄 동결 시행기간은 올해 7월 1일부터 2020년 6월 30일까지며, 최초 입주세대 갱신이 위 적용기간에 포함되면 그때부터 동결된다.

    이번 결정에 김관영 의원 역할이 적지 않았다는 LH 전북본부 관계자의 전언이다.

    김 의원은 군산조선소 가동 중지와 한국GM군산공장 폐쇄결정 이후 정부에 실효성 있고 시민의 피부에 와닿는 생활 밀착형 지원 방안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문해 왔다.

    특히, 지난 4월에는 LH전북본부, 본사 고위 관계자들과 미팅을 갖고 임대료와 보증금에 대한 동결을 촉구했다.

    김관영 의원은 "이번 결정이 위축된 군산 경제에 또 하나의 단비가 될 것이고 앞으로도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원책과 국비 확보 등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