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시교육청, 서울미술고 자율학교 지정 취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교육

    서울시교육청, 서울미술고 자율학교 지정 취소

    뉴스듣기

    종합 평가 '매우 미흡'…내년 2월 28일까지만 자율학교 운영 특례 적용

    서울시교육청은 13일 서울미술고의 자율학교 지정을 취소했다.

    서울미술고는 '2018년도 예술계열 자율학교 5개 교의 운영 평가' 결과 5개 평가 영역 중 △교육과정 운영 및 교수학습 △교육의 책무성 및 참여·협력의 교육공동체 △예산·재정 운영 및 교육 환경 등 3개 영역이 '매우 미흡'으로 나타났다.

    종합 평가 결과 역시 '매우 미흡'으로 평가됐다.

    이에 따라 서울미술고는 내년 2월 28일까지만 자율학교 운영 특례를 적용받을 수 있다.

    또 내년도 신입생부터는 서울 지역 학생들만 지원이 가능하며, 일반고와 같은 수업료 및 입학금을 징수해야 한다.

    서울시교육청은 다만 현재 재학 중인 학생에 대해서는 졸업할 때까지 입학 당시 계획된 교육과정 운영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서울미술고가 정상적인 교육과정을 운영함으로써 재학생에게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하기 위해 컨설팅, 특별장학 등의 후속 조치를 실시하는 등 건전한 학교 운영이 이루어지도록 최대한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