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북미 사로잡은 K컬쳐…'KCON LA' 티켓 전석 매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북미 사로잡은 K컬쳐…'KCON LA' 티켓 전석 매진

    뉴스듣기

    'KCON(케이콘) 2018 LA'의 티켓이 전석 매진됐다.

    13일 주최 측인 CJ ENM은 "현지 시간으로 11일 오전 10시에 오픈된 'KCON' LA 공연 티켓 2만 5천 장이 한 시간 만에 모두 팔렸다"고 밝혔다.

    LA에서 'KCON'이 진행되는 것은 이번이 일곱 번째다. CJ ENM 측은 "역대 최초로 스테이플스센터 3층까지 모든 좌석을 열어 티켓을 오픈했으나 'KCON'을 기다려온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단시간 매진으로 이어졌다. KCON 콘서트를 함께 하고자 하는 많은 팬들의 요구가 이어짐에 따라 무대 정리를 통해 추가 좌석 판매를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KCON(케이콘) 2018 LA'는 현지 시간으로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LA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컨벤션과 11일부터 12일까지 양일간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진행되는 콘서트로 구성됐다.

    에일리, 청하, 크러쉬, 다이나믹듀오, 프로미스나인, 골든차일드, 임팩트, 인투잇, 모모랜드, 뉴이스트W, 펜타곤, 세븐틴, 트와이스, 워너원 등 14팀의 아티스트가 콘서트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고, 다비치, 드림캐쳐, 준, 미아, 로이킴이 스페셜 아티스트로 출연을 확정했다.

    'KCON'은 종합 콘텐츠 기업 CJ ENM이 2012년부터 개최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K컬쳐 컨벤션이다. K팝 콘서트를 비롯해 드라마, 영화, 뷰티, 패션, 음식 등 한국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해외 팬들에게 전파해 온 'KCON'은 북미, 아시아, 중동, 유럽, 중남미, 오세아니아 등지에서 현재까지 총 68만 7천 명의 누적 관람객을 기록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