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7년 차 부부 케미"…손병호·최지연, '동상이몽 2' 합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17년 차 부부 케미"…손병호·최지연, '동상이몽 2' 합류

    뉴스듣기

    배우 남편과 무용수 아내의 '동상이몽'에 기대감 ↑
    "오로지 사랑에 빠져 결혼해 17년 동안 함께 한 부부"

    배우 손병호·무용수 최지연 부부. (사진=가족이엔티 제공)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배우 손병호·무용수 최지연 부부가 새로운 커플로 합류한다.

    손병호는 연극을 시작으로 TV와 스크린을 넘나들며 여러 작품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준 배우다. '손병호 게임'을 전파하는 등 각종 프로그램에서 범상치 않은 입담과 예능감을 선보이기도 했다.

    최지연은 무용가로 현재 대학 무용과 교수로도 활동 중이다.

    두 사람은 지난 1993년, 작품 '아침 한 때 눈이 나 비'으로 처음 만나 8년 간의 연애 끝에 결혼에 골인, 올해로 결혼 생활 17년 차에 접어들었다.

    손병호 부부의 결혼 생활과 더불어 배우·무용수라는 이색 조합의 '동상이몽'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연출의 김동욱 PD는 손병호·최지연 부부 캐스팅과 관련해 "한 마디로 정의하기 어려운 독특한 스타일의 부부다. 연극에 미친 남편, 춤에 미친 아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오로지 '사랑'만으로도 결혼한 두 분의 러브 스토리도 인상적이었다"며 "흔한 말로 '스펙' 없이 둘의 사랑으로 결혼에 골인한 부부였다. 손병호가 연극 배우로 활동하며 어려웠던, 말 그대로 아무것도 없는 시절에 작품에서 만나 사랑에 빠져 부부가 된 부분이 인상 깊었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 PD는 "손병호는 연예계 소문난 '결혼 전도사'다. 주변에 결혼을 적극 장려하고, 주례도 많이 선다고 하셨다. 결혼 기간만큼 원숙한 중년 부부의 사랑과 결혼 생활을 보여드리는데 있어 '너는 내 운명' 콘셉트와 잘 맞는 부부라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손병호·최지연 부부의 모습은 오는 2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 54회에서 최초로 공개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