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북

    전북 올해 6번째 SFTS 사망자 발생

    뉴스듣기

    전북지역 올해 6번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사망자가 발생했다.

    전라북도는 SFTS 확진 판정을 받고 지난 8일부터 도내 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80대 여성이 13일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올해 전북지역 8번째 SFTS 환자며 6번째 사망자다.

    완주군에 거주한 이 환자는 치매 고혈압 당뇨의 기저질환이 있었으며 지난 8일 오한으로 떨고 있다가 병원으로 옮겨졌고 진드기에 물린 흔적이 있었다.

    전라북도 보건당국은 혼자 사는 노인 등에 대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관리를 위해 마을 이장이나 부녀회장을 통해 실시하는 일일 모니터링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또 농작업이나 야외활동 시 예방수칙을 지킬 것을 당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