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에스오에스랩 '하이브리드 라이다' 실리콘밸리 발명상 금상 수상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Tech

    에스오에스랩 '하이브리드 라이다' 실리콘밸리 발명상 금상 수상

    뉴스듣기

    라이다(LiDAR) 센서 개발 업체인 에스오에스랩(SOS LAB)이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개최된 ‘제1회 2018 실리콘밸리 국제발명페스티벌(SVIIF: Silicon Valley International Invention Festival)’에서 금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에스오에스랩은 미국·중국을 포함하여 17개국에서 총 172개의 발명품이 출품된 이번 전시회에서 기존 모터 방식과 삼각측량 솔리드 스테이트(Solid-State) 타입 미세전자제어시스템(MEMS) 방식을 결합한 세계 최초 하이브리드 스캐닝 방식의 라이다 센서를 선보였다.

    라이다는 레이저 펄스를 발사해 빛이 반사되어 돌아오는 것을 받아 물체의 거리와 모양, 움직임과 속도는 물론 온도와 농도까지 파악할 수 있어 4차산업혁명의 핵심 분야인 자율주행 기술에 있어 가장 중요한 기술로 꼽히는 레이더 센서다.

    에스오에스랩은 수년 내 자율주행차량 시장이 대중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현 시점에서 우수한 성능과 합리적인 가격을 동시에 갖췄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에스오에스랩은 자율주행차에 탑재되는 최고급 사양 SL-1과 공장자동화 및 무인자동로봇(AGV), 드론 등에 이용할 수 있는 GL-3, 보안 및 미하철 스크린 도어 등 근거리(5~10m) 장애물 감지에 활용할 수 있는 TL-3 등을 보유하고 있다.

    이 외에도 3D 포인트 클라우드(point cloud) 라이다 데이터를 이용한 AI 기반 사물 인식 및 추적 기술을 접목하고 있으며, 자율주행을 위한 라이다 데이터 공간/사물 인식 솔루션도 제공할 계획이다.

    '2018 실리콘밸리 국제 발명 페스티벌'은 한국발명진흥회와 국제발명단체총연맹(IFIA)가 협력해 개최한 최대 규모 국제발명전시회로, 미국·중국·캐나다 등 세계 17개국 172건의 우수한 발명품이 전시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