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韓 영화, 칸영화제서 115억 수출…역대 최고 실적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韓 영화, 칸영화제서 115억 수출…역대 최고 실적

    뉴스듣기

    '독전', '마약왕', '공작', '물괴', '허스토리' 등 해외 바이어들에 선판매
    마켓 구매자 줄어들었음에도 한국영화 수출 실적은 상승

    제71회 칸국제영화제(이하 칸영화제) 필름마켓에서 한국영화가 역대 최고 수출 실적을 기록했다.

    영화진흥위원회(위원장 오석근)의 집계 결과에 따르면 지난 5월 열린 칸영화제 필름마켓에서 한국영화는 역대 최고 금액인 10,313,700달러(한화 약 115억 원)의 수출 실적을 세웠다.

    현지에서 진행된 주요 계약들이 마무리된 6월 말 집계 결과는 계약건수 총 292건, 수출액은 10,313,700달러로, 수출액 7,034,900달러(한화 약 79억 원)를 기록했던 지난해 칸영화제 필름마켓에서의 실적보다 47% 이상 상승하며 역대 최고치를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칸 필름마켓에 참가한 한국업체는 CJ E&M을 비롯한 총 8개사였다. 이번 한국영화 세일즈 실적은 현지 마켓에 구매자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체감되었음에도 나타난 성과라 더 큰 의미가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국제교류전략팀의 박신영 주임은 "국내에서 개봉해 큰 흥행성적을 거둔 '독전'을 비롯해 미개봉작인 '공작', '마약왕', '물괴', '허스토리' 등이 현지 프로모션만으로도 해외 바이어들을 만족시키면서 선판매돼 흥행 기대감을 높였다"고 밝혔다.

    이어 "최근 한국영화 수출 증대를 이끌었던 넷플릭스 등 글로벌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을 통한 전세계 판권 판매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졌으며 극장가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아시아 지역으로의 판매 또한 꾸준히 성장세를 보여 전체 수출액 상승에 기여했다"며 이번 한국영화 수출 흥행 원인을 분석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