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검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홍일표 의원에 징역형 구형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검찰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홍일표 의원에 징역형 구형

    뉴스듣기

    불법 정치자금 4천만원 수수·회계장부 허위 기재 혐의

    불법 정치자금 수수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자유한국당 홍일표(62·인천 남구갑) 의원에게 검찰이 징역형을 구형했다.

    인천지법 형사12부(이영광 부장판사) 심리로 12일 열린 결심공판에서 검찰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홍 의원에게 징역 1년 10월에 3천900만원 추징을 구형했다.

    검찰은 "정치자금 부정 수수와 관련해 징역 1년을, 나머지 회계장부 허위 작성 혐의에 대해 징역 10월을 각각 구형한다"고 밝혔다.

    이에 홍 의원 측 변호인은 "피고인은 국회의원 업무로 바빠 지역 사무실의 회계 업무에 전혀 관여하지 않았다"며 "수입·지출 계좌의 잔액이 얼마인지 정도 확인하고 넘어갔지 차명계좌가 있는지 확인할 정도로 시간이 많지 않았고 관심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대로 지역구 사무실을 관리하지 못한 책임은 있지만 형사 책임을 질 일은 아니다"며 "정치자금법 위반이 되려면 정치자금 외 다른 용도로 돈을 써야 하는데 사무실 운영 편의를 위해 편법을 사용했다고 하더라도 실제로 정치자금 용도에 부합하게 지출했기 때문에 부정한 용도로 볼 수 없다"고 덧붙였다.

    3선인 홍 의원은 2013년 선거관리위원회에 등록된 수입·지출 계좌를 통하지 않고 지인 등으로부터 불법 정치자금 4천만원을 받아 챙기거나 2010~2013년 선관위에 등록된 계좌에서 차명계좌로 옮겨진 정치자금 7천600만원을 다른 용도로 쓰고 회계장부에 허위로 사용처를 기재한 혐의로 지난해 3월 불구속 기소됐다.

    홍 의원이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을 확정받으면 정치자금법에 따라 의원직을 상실하게 된다.

    홍 의원의 선고공판은 이달 26일 인천지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