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비공개 촬영회' 스튜디오 실장 시신 암사대교 부근서 발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비공개 촬영회' 스튜디오 실장 시신 암사대교 부근서 발견

    뉴스듣기

    바지선 관계자가 시신 발견해 119에 신고

    유튜버 양예원씨를 성추행하고 노출 촬영을 강요한 혐의를 받는 스튜디오 실장의 시신이 발견됐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40분쯤 경기도 구리 암사대교 아래 강물 위로 시신이 떠 오른 것을 근처에서 공사 중이던 바지선 탑승자가 발견해 119로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신분증을 통해 시신이 스튜디오 실장 정모(42)씨하고 확인했다.

    앞서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씨가 지난 9일 오전 9시 20분쯤 경기도 남양주시 미사대교에서 투신한 것으로 추정하고서 나흘에 걸쳐 수색을 벌여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