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래퍼 김태균, '녹색이념 감독판' 발매

    뉴스듣기

    래퍼 김태균(테이크원, TakeOne)이 '녹색이념'의 감독판 앨범을 발매했다.

    김태균은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2016년 12월 발매한 정규 1집 '녹색이념'의 감독판 앨범을 공개했다.

    '녹색이념 감독판'에는 영상클립과 콘서트 등을 통해 팬들에게 공개된 바 있는 신곡 '개화'가 완곡 버전으로 수록됐으며 '암전'과 '제자리'의 순서가 바뀌는 등 트랙리스트도 일부 변경됐다. 믹스 작업은 전곡에 걸쳐 전면 수정됐다.

    소속사 그랜드라인 관계자는 "김태균은 '녹색이념'을 발매한지 1년 반이 지난 시점에서 앨범의 다양한 부분에 변화를 줬다"며 "앨범을 들어보면 한 사람의 개인으로서, 또 예술가로서 자신의 작품을 얼마나 고민하고 또 그것을 착실하게 발전시켰는지를 알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녹색이념 감독판' 피지컬 음바은 오는 17일 발매된다. 아카펠라CD와 인스트루멘탈CD를 포함해 총 3CD로 구성됐으며, 메인커버와 부클릿 역시 새롭게 꾸며졌다. 또한 1번부터 500번까지 개별 넘버링이 돼 있어 소장가치를 더욱 높일 것으로 보인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