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너는 나다"…아시아나-칼 직원들, 14일 청와대 앞 공동집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너는 나다"…아시아나-칼 직원들, 14일 청와대 앞 공동집회

    뉴스듣기

    각종 '갑질' 논란의 책임을 물어 총수 퇴진 등을 촉구하고 있는 아시아나항공과 대한항공의 직원들이 오는 14일 청와대 앞에서 공동집회를 연다.

    11일 대한항공 직원연대와 아시아나항공 직원연대에 따르면 양대 항공사 직원들은 14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함께 가자 갑질 격파 문화제'를 공동 개최한다.

    이번 집회는 최근 출범을 선언한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대한항공 직원연대지부와 아시아나항공노동조합이 공동 주관한다.

    지난 6일과 8일 아시아나항공 직원들이 주최한 촛불집회에 대한항공 직원들이 참석해 지지 발언을 하는 등 연대의 뜻을 밝힌 적은 있지만, 집회를 함께 기획하고 개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대한항공 직원연대 익명 채팅방에서는 "아시아나와 연대를 적극 지지하고 응원한다", "더는 경쟁사가 아닌 함께 힘을 합쳐 정의로운 사회, 올바른 기업문화를 만들자" 등의 글이 올라왔다.

    아시아나 직원들이 모인 익명 채팅방에서도 "아시아나와 대한항공이 손을 잡고 필수공익사업장 지정해제 등 캠페인을 시작하면 좋겠다"거나 "두 회사가 함께 시작하면 다른 항공사들도 동참할 것"이라는 등의 글이 올라오고 있다.

    집회에서는 두 회사 사주 일가의 각종 '갑질' 사례 고발, 상대 회사 직원들에 대한 응원, 문재인 대통령에게 편지 써서 종이비행기로 날리기 등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