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산업부, 무역전쟁 장기화 대비 민관대응체제 가동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산업부, 무역전쟁 장기화 대비 민관대응체제 가동

    뉴스듣기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미국과 중국 간 무역분쟁의 확산·장기화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1단계 조치로서 민관합동대응체제를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이는 미국 무역대표부(USTR)가 10일(현지시간) 2000억 달러 규모(6031개 품목)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10% 추가 관세부과 계획을 발표한 것이 계기가 됐다.

    미중 양국은 앞서 지난 6일 각각 340억 달러 규모의 상대국 수입품에 대해 25% 관세를 부과하기로 한 상태다.

    산업부는 이번 추가 관세가 우리 수출에 미칠 영향과 업종별 파급효과 등을 업종별 단체 등과 공동 분석하는 한편 동향 분석 및 시나리오별 대응방안 마련에 나섰다.

    산업부는 또, 오는 12일 강성천 통상차관보 주재로 미중 무역분쟁관련 실물경제 대응반 회의와 미국 자동차 232조 관련 민관합동 TF회의를 잇따라 개최할 예정이다.

    정부는 이와 함께 오는 13일 고형권 기획재정부 1차관 주재로 관계부처 회의를 개최하고 미중 무역분쟁 심화에 따른 범부처 대응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