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찰, 분당보건소 등 압수수색…바른미래당, 이재명 지사 고발건 수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경찰, 분당보건소 등 압수수색…바른미래당, 이재명 지사 고발건 수사

    뉴스듣기

    (사진=자료사진)
    바른미래당 성남적폐진상조사특위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친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켰다는 의혹 등과 관련해 검찰에 고발한 가운데 경찰이 분당보건소 등을 압수 수색했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11일 오전 10시 분당보건소와 성남시정신건강증진센터, 국민건강보험공단 성남남부지사 등 3곳에서 압수수색을 벌였다.

    경찰은 이날 압수한 자료를 분석해 이 지사가 형(故 이재선씨)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켰는지 여부를 조사할 예정이다.

    앞서, 바른미래당 특위는 6·13지방선거 사흘전 ▲언론을 통해 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려 한 사실과 배우 김부선 씨를 농락한 사실을 부인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죄 ▲시장이 구단주인 성남FC에 기업들이 광고비 명목으로 160억 원 이상을 지불하도록 한 특가법상 뇌물죄(또는 제3자 뇌물죄) 등으로 이 지사를 고발한 바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