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기내식 사태로 심려 끼쳐 죄송"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기내식 사태로 심려 끼쳐 죄송"

    • 2018-07-04 19:09
    뉴스듣기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4일 오후 5시 광화문 사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기내식 사태'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박 회장은 "아시아나항공 기내식 사태로 인해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며 예측과 준비를 하지 못해 고객과 직원들이 고생하고 있는데 대해 깊은 책임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그는 또 기내식을 납품하는 재하청 협력업체 대표가 숨진 채 발견된 것과 관련해 "유족께 깊이 사과한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1600억원 규모의 투자금 유치를 위해 기내식 공급업체를 변경했다는 논란에 대해서는 “투자금 때문에 기내식 업체를 변경했다는 것은 오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