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V] 거취 문제 촉각 안철수 "성찰의 시간 갖겠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노컷V] 거취 문제 촉각 안철수 "성찰의 시간 갖겠다"

    • 2018-06-14 17:45
    뉴스듣기

    지난 대선에 이어 이번 지방선거 서울시장 선거에서도 3등에 그친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후보가 14일 캠프 해단식에 참석해 거듭 "제가 부족했다"고 자성했습니다.

    안철수 전 후보는 "좋은 결과를 갖고 오늘 이 자리에 섰어야 했는데 그렇지 못하게 돼 너무 송구하고 죄송하다"며 "이 모든 것이 제 부덕의 소치"라고 말했습니다.

    이날 해단식에서는 안 전 후보가 정계 은퇴 여부 등 거취에 관해 분명한 입장을 밝힐지가 관심이었지만 안 전 후보는 특유의 모호함으로 일관했습니다.

    안 전 후보는 기자들의 거듭된 질문에도 "고민하고 숙고하며 성찰의 시간을 갖겠다"는 말만 되풀이했습니다.

    해단식에 함께 참석한 손학규 전 선대위원장의 '쓰나미' 탓(?)도 영상에서 들어 보실 수 있습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