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당선증 받은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 "시민 행복시대 시작"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당선증 받은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 "시민 행복시대 시작"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더불어민주당 오거돈 부산시장 당선인은 14일 당선인으로 첫 일정을 시작했다.

    그는 이날 오전 충렬사에 이어 오후에는 경남 김해 봉하마을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찾아 참배했다.


    이에 앞서 오전 11시 부산시선관위에서 제7대 6·13 전국동시 지방선거 부산시장 당선증을 받았다.

    그는 당선증을 받은 자리에서 "부산시민의 위대한 선택에 감사드린다. 선거에 나타난 시민의 뜻을 겸허히 받들겠다"며 "어려운 경제를 살리고 평화의 시대에 부응하는 부산시장이 필요하다는 간절함의 결과였다. 공약인 ‘시민이 행복한 동북아해양수도, 부산’을 통해 먹고 살거리를 제대로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오 당선인은 "이제 시민행복 시대가 열린다. 23년간의 부정부패와 차별, 불통의 시정에 종지부를 찍겠다"며 "선거과정에서 '시민이 행복하지 않은 시정은 존재가치가 없다'는 것을 뼈저리게 느꼈다. 시민 한 분 한 분의 희망을 지원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재선에 성공한 김석준 부산시교육감도 이날 당선증을 받고 "부산교육의 골든타임을 위해 다시한번 선택해주신 부산시민과 교육가족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선거 때 내세운 공약을 차근 차근 실현해 교육만은 '부산특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