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르노 클리오, 출시 열흘 만에 756대 판매…흥행 예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르노 클리오, 출시 열흘 만에 756대 판매…흥행 예감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사진=르노삼성차 제공)
    르노의 소형차 '클리오'가 5월 판매 756대를 기록하며 국내 소형차 시장에 활기를 불어 넣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 5월 르노 클리오의 판매량 756대는 올해 국내 내연기관 소형차 부문에서 월별 최고 판매 기록이다.

    지난 1월부터 5월까지 월별 소형차 판매량 기록을 보면, 5월 한국지엠의 볼트EV가 1014대, 3월 현대자동차의 액센트가 574대 판매됐다. 정부지원과 같은 판매 특수성이 있는 전기차를 제외하면, 클리오는 출시 첫 달 소형차 판매 1위에 오르며 초반 흥행에 성공한 셈이다.

    특히, 클리오는 출시 이후 월말까지 열흘에 불과한 출고일에도 불구하고 소형차 부문 월간 판매기록을 갈아치워 주목을 받고 있다.

    (사진=르노삼성차 제공)
    감각적인 디자인과 넓고 낮은 차체, 고속 주행 시 안정성과 연비 향상을 위한 공기역학적인 요소들이 적용됐다. 또 검증된 5세대 1.5 dCi 엔진과 독일 게트락 6단 DCT의 조합을 통해 17.7Km/l의 연비를 갖췄다.

    르노 클리오는 전세계에서 약 1400만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링 모델로,국내에서는 프랑스 현지에서 판매되는 동일한 사양과 비교할 때 판매 가격이 약 1,000만원 가량 낮게 책정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