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美 매체 "韓, 월드컵 주가 하락 중"…월드컵 파워랭킹 31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美 매체 "韓, 월드컵 주가 하락 중"…월드컵 파워랭킹 31위

    뉴스듣기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나서는 한국 축구대표팀.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초라한 성적으로 평가전을 마친 신태용호. 2018 러시아 월드컵에 나서는 32개 팀 가운데 하위권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미국 야후스포츠는 12일(한국시간) 월드컵 파워랭킹을 발표했다. 한국에 대한 평가는 냉정했다. 사상 첫 월드컵 본선에 진출한 파나마가 32위로 최하위를 기록했고 한국은 이보다 한 계단 높은 31위에 그쳤다. 30위는 사우디아라비아다.

    야후스포츠는 "한국의 월드컵 주가는 점점 떨어지고 있다"는 짧은 설명만 남겼다.

    인정할 수밖에 없는 평가다. 한국은 지난달 14일 28인의 명단을 발표한 뒤 국내와 전지훈련지인 오스트리아에서 총 4차례의 평가전을 치렀다. 온두라스를 2-0으로 격파하고 기분 좋게 출발했지만 이후 1무 2패라는 초라한 성적만 남겼다.

    한국의 첫 상대인 스웨덴은 22위를 기록했다. 야후스포츠는 "심각하게 둔탁한 축구를 한다. 16강에는 진출할 수 있지만, 그 이상은 어렵다"고 내다봤다.

    멕시코는 파워랭킹 12위에 올랐다. 야후스포츠는 "카를로스 오소리오 감독의 팀 구성과 전술에 불만을 품은 팬들이 있다. 반면 오소리오 감독을 '아직 인정받지 못한 천재'로 보는 견해도 있다"고 전하며 "멕시코가 독일과 조별 첫 경기를 잘 치르면 더 높은 곳까지 오를 수 있다"고 전망했다.

    '전차군단' 독일은 브라질(1위), 스페인(2위)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 야후스포츠는 "독일과 요아힘 뢰브 감독, 뢰브 감독의 시스템을 의심하지 마라. 하지만 현재 독일 대표팀 전력은 브라질과 스페인보다 조금 부족하다"고 분석했다.

    일본은 "최근 대표팀 경기력을 보면 기대감이 떨어진다"는 평과 함께 한국보다 높은 28위에 올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