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세븐틴, 데뷔작으로 일본 오리콘 일간차트 1위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그룹 세븐틴이 지난 1월2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27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그룹 세븐틴의 일본 데뷔 앨범이 발매 11일 만에 오리콘 일간차트 정상을 석권했다.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발표한 세븐틴의 일본 앨범 '위 메이크 유'(We make You)는 9일 오리콘 일간 앨범차트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일본 인기 그룹 '산다이메 제이 소울 브라더스 프롬 에그자일 트라이브'(三代目 J Soul Brothers from EXILE TRIBE)가 차지했다.

    '위 메이크 유'는 타이틀곡 '콜 콜 콜!'(CALL CALL CALL!)과 기존 곡을 일본어로 번안한 노래 등 총 5곡이 담겼다.

    소속사는 "세븐틴이 지난달 31일 일본 데뷔 쇼케이스에서 활동 목표로 '도쿄돔 공연'을 제시했다"며 "멤버들의 당찬 포부가 얼마나 빠른 속도로 이뤄질지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세븐틴은 오는 28일∼7월 1일 서울 송파구 잠실실내체육관에서 단독 콘서트 '2018 세븐틴 콘서트 아이디얼 컷 인 서울'(2018 SEVENTEEN CONCERT 'IDEAL CUT' IN SEOUL)로 국내 팬들과 만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