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기업/산업

    현대차, 상품성 높인 스타렉스 리무진 출시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6인승·9인승 승용차로 운영…속도 제한 없어져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완전 변경된 스타렉스 리무진을 출시했다.

    현대차는 11일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리무진'의 가격을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스타렉스 리무진은 디자인을 변경하고 리무진 전용 사양을 대폭 적용해 고급감과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현대차는 기존 11인승 승합차로 운영하던 스타렉스 리무진을 6인승과 9인승 승용차로 새롭게 운영한다.

    이에 따라 두 모델 모두 속도제한(110km/h)이 해제됐고, 특히 9인승 모델은 6명 이상 탑승시 고속도로 버스전용차로 운행이 가능해졌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스타렉스 리무진의 가격은 6인승 5,950만원, 9인승 4,530만원이며 듀얼 선루프를 적용하면 6인승 5,482만원, 9인승 4,062만원이다.

    현대차는 오는 17일까지 부산국제모터쇼 현대차 부스에 실차를 전시하며 주요 판매 지점에서도 전시차와 시승차를 운영한다.

    스타렉스 리무진의 4WD(사륜구동) 모델은 올 여름 중 출시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