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정치

    논의하는 바른미래당 지도부

    18일 저녁 드루킹 특검 법안과 추경예산안 처리를 위한 국회 본회의 개의가 여야의 이견으로 난항을 겪고 있는 가운데 열린 바른미래당 의원총회에서 김동철 원내대표, 박주선 공동대표, 오신환 원내수석부대표(우측부터)가 이야기를 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