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대로템, 410억 규모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수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현대로템, 410억 규모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 수주

    뉴스듣기

    방글라데시 디젤전기기관차(사진=현대로템 제공)

    현대로템이 방글라데시 철도청으로부터 약 410억 원 규모의 디젤전기기관차 10량 사업을 수주했다고 18일 밝혔다.

    디젤전기기관차는 디젤 엔진으로 발전기를 구동시켜 생성된 전기를 모터로 보내 추진력을 얻는 기관차다. 전차선이 없는 선로에서도 운행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여객·화물열차를 수송할 예정으로 창원공장에서 10량 모두 제작돼 2020년 상반기 초도 편성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전량 납품하게 된다.

    납품된 차량은 방글라데시 다카~치타공 노선에 투입될 예정이다.

    운영 속도는 시속 100km며 미국의 디젤전기기관차 엔진 제작사인 EMD와 협력해 현대로템이 기존 방글라데시에 납품한 차량 대비 565마력 높은 2200마력(BHP)로 끌어올렸다.


    또 강도와 충돌 규정을 준수해 안정성을 높이고 난연 재료를 사용해 화재 예방 성능을 추가 했다.

    현대로템은 기존 방글라데시에 납품한 디젤전기기관차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아 중국과 스페인의 주요 글로벌 철도제작 기업들을 제치고 사업을 수주했다고 설명했다.

    이로써 이번 디젤전기기관차 10량을 포함해 방글라데시에서 모두 343량 규모의 수주 실적을 보유하게 됐다.

    현재 방글라데시가 보유한 디젤전기기관차 285량의 약 17%를 점유해 경쟁사 중에 가장 높은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이번 디젤전기기관차 납품 실적을 바탕으로 향후 방글라데시에서 이뤄질 입찰에서 더욱 유리한 위치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