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시 녹색환경대상에 '환경수호운동연합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시 녹색환경대상에 '환경수호운동연합회'

    뉴스듣기

    녹색가족부문 박용수, 녹색단체부문 장림우림그린맨션, 녹색기업부문 한국남부발전(주) 부산발전본부 선정

    고성훈 회장.
    부산의 환경을 지키고 가꾸는데 노력하고 헌신한 사람이나 기관에 수여하는 최고 영예의 상인 ‘부산녹색환경상’의 올해 주인공이 결정됐다.

    부산시는 관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를 열고 제19회 부산녹색환경상 대상에 환경수호운동연합회를 선정하는 등 3개 부문별 본상 수상자를 확정했다.

    대상에는 '환경수호운동연합회(회장 고성훈)'가 선정됐다. 환경수호연합회는 괴정천, 동

    박용수 씨
    천 등 생태하천 가꾸기, 기후변화 적응 사업(쿨 루프 사업 등), 광안리 백사장 및 수변공원 일대 환경정비 등 민관 협력 녹색환경 활동을 꾸준하게 추진해 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본상에서는 우선 '녹색가족부문'에 환경교육가로 활동하면서 전국 최초 대학평생교육원에서 환경관리지도사 과정을 개설·운영하고 낙동강 환경 지킴이 활동과 저탄소 녹색성장, 기후변화 및 생활환경을 위해 지속적으로 활동을 해 온 박용수씨가 선정됐다.

    김순자 대표회장.
    '녹색단체부문'에는 마을에너지 축제(불을 끄고 별을 켜다) 개최, 수목식재, LED 등 교체, 탄소포인트제 참여, 환경분야 주민실천단 교육 등 녹색환경 활동을 지속적으로 노력한 ‘장림우림그린맨션(입주자 대표회장 김순자)’이 선정됐다.

    '녹색기업부문'에는 태양광 발전 설치, 발전용수 재사용 시스템 구축, 소음저감설비 적용 등 특성화 된 사업을 추진하고 부산발전본부 봉사단을 조직해 각종 환경사업에 참여

    신정식 사장.
    하고 있는 ‘한국남부발전(주) 부산발전본부(사장 신정식)’가 선정됐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묵묵히 헌신한 개인, 단체, 기업부문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시상하려 한다"며 "시민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시상식은 다음달 5일 시청에서 열리는 제23회 환경의 날 기념식에서 진행 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