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전

    대전농협, 신지식농업인 초청 토론회 개최

    (사진=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 제공)
    농협중앙회 대전지역본부는 18일 대전지역본부 대강당에서 한국신지식농업인 부부 17쌍을 초청해 '미래농업 발전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지식농업인은 농업의 생산·가공·유통 등을 끊임없이 개발·개선·혁신해 높은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농업인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서 매년 발굴해 정책적으로 육성·지원하고 있다.

    이날 토론회에서 신지식농업인들과 대전농협은 상호 공동발전은 물론, 미래농업 발전방안을 통한 농가소득 5000만 원 달성 등에 대해 토론을 벌였다.

    농림수산식품부 차관 등을 지낸 민승규 박사는 '빅데이터가 바꾸는 농업의 미래'이라는 주제의 특강에서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한 스마트농법 등 최근 농업 현장의 변화를 강조하면서 농가소득 정체, 곡물자급률 하락, 농촌인구의 감소와 고령화 등 농업·농촌 문제와 관련한 해결책을 제시했다.

    전용석 본부장은 "농업인 권익 향상과 절박한 농업·농촌 현실 극복을 위해 한국신지식농업인과 농협이 힘을 합하자"며 "스마트농업에 대한 철저한 준비로 우리 농업·농촌이 미래를 향해 한 단계 도약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