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중구, 3선 구의원 최진봉 vs 정치신인 윤종서 격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 중구, 3선 구의원 최진봉 vs 정치신인 윤종서 격돌

    뉴스듣기

    [6.13 격전지 ⑯중구] 구청장 3선 연임제한으로 무주공산 '중구'
    자유한국당 최진봉 후보, 3선 구의원 저력 자신
    더불어민주당 윤종서 후보, 뚝심있는 젊음 강조

    부산 CBS는 오는 6월 지방선거를 앞두고 부산지역 16개 구·군 자치단체장 선거에 출마하는 후보와 공약을 알아보는 기획 보도를 마련했다 [편집자 주]

    글 싣는 순서
    ①3선 구청장 수성 vs 젊은 여성 구청장 격돌 기대
    ②3선 도전 현역 구청장 vs 행정 전문가 정치 신인
    ③부산유일 민주당 구청장 수성 vs 토박이 한국당 탈환
    ④박삼석 현 구청장 vs 최형욱 전 시의원, 어제 동지 오늘의 맞수
    ⑤무주공산 서구, 3인 3색 도전으로 열기
    ⑥잔뼈 굵은 강성태 후보에 도전장 낸 정치신인 김혜경, 김종문 후보
    ⑦15년 의정생활 강점 황보승희 vs 야당 3선 구의원 저력 김철훈 격돌
    ⑧부산진구 가장 치열한 경선, 서은숙 vs 김영욱 자웅 겨룬다

    ⑨백선기 청장 재선 도전에 홍순헌, 정성철 등 3파전 치열
    ⑩무주공산 남구, 여야 후보 5명 각축
    ⑪부산 기장군, 오규석 3선 도전에 이현만·정동만 3파전으로 치열
    ⑫부산 동래, 첫 재선 청장 탄생 vs CEO 정치 신인 등장 격돌
    ⑬부산 사상구, 현 구청장의 3선 도전 vs '비판론' 정치신인 격돌
    ⑭부산 금정구, 현 구청장의 3선 도전 vs 3선 구의원의 첫 구청장 도전
    ⑮4선 시의원, 3선 구의원에 대항하는 정치신인 3파전
    ⑯부산 중구, 3선 구의원 최진봉 vs 정치신인 윤종서 격돌


    오늘은 마지막으로 3선 구청장이 물러가면서 무주공산이 된 중구청장 선거에 도전장을 낸 구의원 출신 자유한국당 최진봉 후보와 더불어민주당 윤종서 후보의 격돌이 예상되는 중구청장 선거를 짚어본다.

    부산 중구는 노인 인구가 절대다수로 보수성향이 강한 지역이다.

    갈수록 인구 감소, 고령화 문제가 심화하고 있어 인근 동구,서구, 영도구 등과 함께 원도심 통합이 꾸준히 제기되는 곳이다.

    게다가 북항 재개발이라는 호재가 있기는 하지만 지역에 직접적인 낙수효과가 없는 실정이다.

    인근 남포동, 자갈치 지역과 부산 근대 역사관, 부평동 깡통 야시장 등 관광자원이 많지만, 문화 콘텐츠가 식상해 관광객들이 재방문 또한 낮다.

    정치적으로는 최근 들어 부산지역 정치 지형이 급변하면서 자유한국당 입장에서는 보수 정치권에 실망한 표심의 이탈을 최소화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자유한국당 최진봉 중구청장 후보 (사진=부산 CBS)
    중구에서 3선 구의원과 구의장을 지낸 자유한국당 최진봉 후보는 중구가 그동안 정치적으로 화합하지 못했다며 북항재개발, 롯데타운개발 등을 뚝심 있게 이끌고 갈 원동력을 만들겠다고 자신하고 있다.

    그는 공약으로 △용두산, 자갈치 관광특구 확대 추진 △용두산 공영주차장 글로벌 시대에 맞게 국제 공모 △중구 전 지역 보물선 사업 추진 △민간 어린이집 이용 아동 차액 보육료 지원 △구립 도서관 건립 △중구 복합 건강센터 건립 △청년전용일자리 정보센터 설치 △장애인 복지관 설립 △원로의 집 지원 사업 확대를 내놓고 표밭을 누비고 있다.

    최 후보는 "20대 초반 부산 남포동을 시작으로 중구와 인연을 맺은 휘 한 번도 중구를 벗어난 적이 없다"며 "중구에서 여러가지 사업을 해오며 은혜를 많이 입은 만큼, 그 은혜에 보답하고 더 큰 봉사를 하기 위해 출사표를 던졌다. 중구를 위해 준비한 일꾼"이라고 자신했다.

    더불어민주당 윤종서 중구청장 후보 (사진=부산 CBS)
    더불어민주당 윤종서 부산시당 해양수도특별위원회 부위원장은 중구가 기반 시설이 열악하고, 지역발전 불균형으로 '죽은도시'가 됐다며 자신만이 중구를 변화할 수 있다고 자신한다.

    윤 후보는 △공립여중 유치 △노약자를 위한 공립목욕시설 건립 △맞춤형 방문보건서비스 확대 △복병산 체육공원 활성화 △장애인 복지관 건립 △동광동 40계단 에스컬레이터 설치를 약속했다.

    그는 "20여년간 지역봉사활동으로 다져진 신념과 패기로 산적한 문제를 풀수 있다"며 "과거 중구의 영화를 되찾기 위해서는 젊고 유능한 구청장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