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울산

    저비용항공사 취항 이후 울산공항 이용객 증가

    이용객 KTX 개통 전 수준으로 회복

    지난해 저비용항공사(LCC)의 취항으로 울산공항 이용객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울산시에 따르면 올해 1~4월까지 울산공항 이용객은 29만1880명으로 전년도 같은 기간의 17만2966명에 비해 11만8914명(68.7%) 증가했다.

    제주항공이 울산~김포, 울산~제주 노선을 운항하면서 이달 1~13일 동안에는 3만5558명(하루 평균 2735명)이 이용했다.

    이는 KTX 개통 전 하루 평균 최대 이용객인 2688명을 넘어선 수치다.

    울산공항은 KTX울산역이 개통된 2010년 이후 운항 편수 감소 등의 이유로 2014년 하루 평균 1233명으로 이용객이 크게 줄었다.

    저비용항공사 취항 전인 2016년의 경우에도 하루 평균 1490명에 그쳤다.

    이달 1~13일 항공사별 이용객 현황을 살펴보면 에어부산 1만7975명(울산~김포 1만232명, 울산~제주 7743명), 대한항공 1만2763명(울산~김포 1만1190명, 울산~제주 1573명), 제주항공 4820명(울산~김포 1717명, 울산~제주 3103명) 순으로 나타났다.

    울산시는 2016년 54만명, 2017년 57만명에 이어 올해는 87만명 이상이 울산공항을 이용할 것으로 보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