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B-52 폭격기 어제 한반도 근처까지만 비행…北 반발 고려한 듯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방/외교

    B-52 폭격기 어제 한반도 근처까지만 비행…北 반발 고려한 듯

    뉴스듣기

    맥스선더 훈련과 상관 없는 미·일 공동훈련 일환으로 알려져

    미국의 전략무기인 B-52 장거리 폭격기가 지난 17일 한반도 남단 인근 상공을 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폭격기는 한미 연합공중훈련인 맥스선더 훈련과 상관없이 미·일 공동훈련차 비행했으며 이에 따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에도 진입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우리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지도 않은 동맹국 자산 움직임을 확인해 줄 수 없다"면서도 B-52의 비행 사실 자체를 부인하지는 않았다.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는 지난 16일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한 강연에서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을 만나 내일(17일) 미군 전략폭격기 B-52를 한반도에 전개하지 못하도록 조치했다"고 공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B-52가 맥스선더는 물론 미·일 공동훈련때도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하지 않도록 한미간 사전 논의가 됐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B-52는 미 공군의 주력 장거리 폭격기로 30톤이 넘는 폭탄 탑재량 때문에 미국의 전략자산으로 분류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