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지원 "金·安 단일화 군불때기…호남 출신 의원들 돌아오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박지원 "金·安 단일화 군불때기…호남 출신 의원들 돌아오라"

    단일화 선그었던 안철수 꼬집어

    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이 최근 6.13 경기도지사 선거에 나선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와 바른미래당 안철수 후보가 단일화 탐색전을 벌이고 있는 데 대해 "안철수 위원장은 그런 분"이라고 18일 평가했다.

    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제가 예측해 몇차례 언급했듯 서울시장 김문수·안철수 후보 단일화 군불때기 시작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단일화를 예상한 박 의원의 주장에 대해 안 후보는 선을 그었지만, 결국 단일화 쪽으로 흐름이 형성될 조짐을 보이자 간접적으로 비판한 것이다.

    박 의원은 그러면서 "속아온 박주선(대표), 김동철(원내대표), 주승룡, 권은희, 최도자 의원 등 돌아오세요. 지금도 늦지 않았다"라고도 했다.

    이들 의원은 모두 호남 출신들로, 정치적으로 한국당과의 후보 단일화를 인정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점을 꼬집은 것으로 풀이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