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남 보건환경연구원, 토양오염 예방·복원 나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남 보건환경연구원, 토양오염 예방·복원 나서

    오염 우려 203개 지점 실태조사해 보전대책 마련하기로

    전라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오는 12월까지 토양오염 우려 가능성이 높은 전남지역 203개 지점을 대상으로 토양오염 실태조사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토양오염 실태조사는 토양오염 예방 및 복원을 통해 토지 이용 효율을 높이기 위한 것이다.

    조사 대상은 산업단지 및 공장지역, 원광석·고철 등 보관·사용지역, 공장폐수 유입지역 등 16개 지역이다.

    올해 중점오염원 지역은 원광석과 고철 등 보관·사용지역 48개 지점, 교통 관련 시설지역 39개 지점을 선정했다.

    조사 항목은 토양산도, 중금속류 8종, 일반항목 13종 등 총 22개다.

    검사 결과 토양 오염 우려기준을 초과하는 지점에 대해서는 토양 정밀 조사명령 등 후속조치가 내려지고, 오염 토양을 정화 복원하는 등의 보전대책이 마련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