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용인 경안천서 실종된 40대, 숨진 채 발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용인 경안천서 실종된 40대, 숨진 채 발견

    뉴스듣기

    지난 16일 경기도 용인에 시간당 30㎜의 폭우가 쏟아지면서 급류에 실종된 40대 남성이 끝내 숨진 채 발견됐다.

    17일 오후 3시 10분쯤 용인시 처인구 경안천의 한 수풀에서 A(42) 씨의 시신이 발견됐다.

    A 씨는 전날 오후 1시 52분쯤 경안천 금학교 아래에서 잠을 자다가 급류에 휩쓸린 것으로 전해졌다.

    수색에 나선 경찰과 소방당국은 실종 이틀째인 이날 금학교에서 약 1.7㎞ 떨어진 수풀에서 A 씨의 시신을 발견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