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외교부 "한미 공조로 '핵없는 한반도' 위해 노력 집중"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방/외교

    외교부 "한미 공조로 '핵없는 한반도' 위해 노력 집중"

    뉴스듣기

    핵실험장 폐기 의식 일정 변동 가능성 관련 "어떤 진전된 사항 없어…오늘 중 취재진 명단 통보할 것"

    외교부는 "우리 정부는 한미 간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남북정상회담에서 합의한 바와 같이 완전한 비핵화를 통해 '핵 없는 한반도'를 이뤄내는 데 모든 노력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17일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다음달 12일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비핵화 방식 등과 관련 어떻게 중재 역할을 할 것인지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한중공조에 대해서는 "중국도 한반도 문제와 관련해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만큼 중국 정부가 건설적인 역할을 계속해 나갈 수 있도록 우리 정부는 중국 정부와 각급에서 긴밀히 협의하고 협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노 대변인은 북한이 16일로 예정됐던 남북 고위급 회담을 취소한 가운데, 한·미·중·러·영 등 각국 취재진 입회하에 23∼25일 사이 진행하겠다고 발표한 핵실험장 폐기 의식의 일정 변동 가능성에 대해서는 "현재로써는 그것과 관련된 어떤 진전된 사항이 없다"며 "오늘 중 (우리 측 취재진) 명단을 통보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